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JTBC 수목드라마 우리 사랑했을까
본 프로그램의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20/09/02 종영 http://tv.jtbc.joins.com/wasitlove

등장인물소개

  • 노애정 송지효의 사진
    노애정 송지효 영화사 [엄지필름] 프로듀서

    애.정. 평생 애정만 받고 살라며 돌아가신 아버지가 지어주신 이름!
    하지만 성이 노, 勞(일할), 老(늙을)인 바람에 NO애정이 된 불운한 케이스.
    영화가 좋아 영화학도가 되겠다며 한국대 연영과의 캐발랄녀로 이름을 떨치던 그녀가,
    인생 계획에도 없던 ‘싱글맘’이 될 줄은 상상도 못 한 일.
    처음엔 고민할 여지도 없이 아이를 지울 셈이었다. ‘초음파로 아기의 심장 소리를 들으니 도저히 못지우겠다’ 라던 말. 그때까지도 우스운 말이었으니까. 하지만 어느 순간 애정은 깨달았다. 아이를 가진 그 순간부터 이미 엄마가 되어버렸단 사실을. 혼자서 애정을 떳떳하게 키워온 자신의 엄마처럼, 그녀 또한 엄마의 길을 갈 수밖에 없단 사실을. 자신의 엄마처럼 ‘아기’도 ‘인생’도 절대 포기하지 않은 그런 ‘엄마’가 돼보겠다고 이를 악물었다. 괜찮아. 내 이름은 애정이니까. 아버지 말씀처럼 애정 가득한. 노애정!!

     

    그러나 14년 후. 2020년.. 현실은 독수공방 14년 차.. 37세 극빈녀 노(NO)애정.
    대학 중퇴 스펙으론 엄두도 못 낼 대형 영화사 엄지필름에 전격 취업! 했을 때까지만 해도 희망찼다.
    비록 현실은 계약직 경리였지만, ‘영화사’ 이름이 찍힌 명함을 갖고 사는 게 어디냐.. 싶었으니까.
    .....하지만 믿었던 회사 대표가 뒤통수를 쳤다. 보증사기. 덕분에 뒤집어 쓴 빚만.. 합이 10억 5천?!!!!!!
    설상가상 이 절대 절명의 위기에 벗어 날 수 있는 키가 웬 놈들 손에 쥐어있다니??
    애정의 인생엔 갑자기 네 명의 남자들이 등장하고, 놈×4들과 말로만 듣던 ‘썸’에 휘말리게 된다!
    심지어 이 남자들.. 애정이 다시는 돌아가고 싶지 않은 14년 전 과거와 끈질기게 얽혀있다?
    게다가 이놈들, 너도나도 애정 마음 좀 얻어 보겠다고 난리 브루스다!!
    누가 보면 아닌 밤중 웬 남자 복이냐, 하겠지만 복? 아니다. 이것은 분명 신이 내린 가혹한 테스트!!
    그녀 인생의 독엔 밑이 빠졌는지, 도대체가 ‘애정’이 채워질 겨를이 한 번도 없었으니까!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