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서브 템플릿

명장면클립

고아가 아니었던 아이들까지 납치한 이유 ☞ '정부 보조금'

동영상 FAQ

등록일 2019.02.07 (Thu)

아이들의 머리를 깎고 넝마를 입혀 찍은 머그샷
고아가 아니었던 아이들까지 납치한 형제복지원
부모와 생이별을 시키면서까지 정부 보조금을
받기 위해 멀쩡한 아이들을 부랑아로 만든..

펼치기
동영상 보기 영상 재생시간1 : 02 : 58 [원본 영상]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184회 부제 : 충격증언 '형제 지옥원'

▶ 아동소대와 죽음의 행렬

또 하나의 1987, 부산에서 일어난 집단 인권유린 '형제복지원!'. 수많은 피해자와 사라진 가해자들 가운데 최초로 입을 연 관리자 '악마의 심부름꾼'을 만났다. 그가 털어놓은 충격적 고백, 아동소대. 과연, 그곳에선 무슨 일이 일어났을까. 납치와 해외 입양, 시신 소각 의혹 그리고 목격자까지! 어린 아이들까지 이어진 죽음의 행렬을 따라가본다.

▶ 고아장사, 검은 뿌리는

제작진은 추적도중 한 통의 제보전화를 받는다. '형제복지원'이 있기 전, 1960년에는 '형제육아원'이 있었다는 것이다! 제작진은 '육아원' 시절을 직접 경험했다는 생존자를 어렵게 만날 수 있었다. 어린 시절, 아버지를 기다리던 그는 갑자기 나타난 박 원장과 무리들에게 납치돼 끌려갔다는데…. 그곳은 원생을 앞세워 보조금과 후원물품을, '낚시공장' 강제노역으로 수익을 창출하는 일명 '고아 비즈니스'가 시작되고 있었다. 지옥의 탄생 전, 우리가 미처 몰랐던 검은 뿌리에 스포트라이트를 비춘다.

▶ 복지원, '왕족과 노예들'

형제복지원에는 '박인근 왕족'이 살고 있었다! 1980년에도, 2019년에도 형제복지원의 기억으로 고통 받는 피해생존자들. 그러나 형제복지원을 지배하던 왕족은 사라졌다! 그들은 비호한 국가세력과 억대의 재산들은 어디로 갔을까. 자신의 이름마저 부정하는 박 원장의 아들과 그때는 모두 당연했다며 부정하는 공직자들! 왕가의 재산 축적, 그 수상한 의혹을 따라 집중 추적한다.

2월 7일 목요일 밤 9시 30분,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충격증언 '형제 지옥원'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SHOPPING &amp;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