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비긴어게인 - 서브 템플릿
본 프로그램의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2018/06/29 종영 http://tv.jtbc.joins.com/beginagain2

다시보기

동영상 보기 영상 재생시간1 : 24 : 41 [최종회] 비긴어게인2 자막 2018.06.29 (Fri) 이용요금 1,650원 <비긴어게인2> 마지막 이야기.
누구에게나 노래할 기회를 주는 열린 무대!
‘오픈마이크’ 가 있는 라이브 바를 찾은 박정현&하림&수현.
무대를 예의주시 하고 있는 참가자들과
예상치 못한 진지한 분위기에 당황하는 것도 잠시.
수현이 이문세의 <소녀>로 공연의 포문을 열었고,
박정현이 직접 피아노를 치며 부르는 <Hey Yeah>에
어느 새 바 안의 관객들은 홀린 듯 집중!
이어서 <사랑이 올까요>가 울려 퍼지자
기립박수를 치는 관객까지 등장했다는데?!
마치 영화 <비긴어게인>속 장면을 연상케 했던 무대는?

부다페스트 야경이 한 눈에 보이는 최고 명소
‘어부의 요새’에서 펼친 마지막 버스킹!
감기로 인해 좋지 않은 컨디션에도
유종의 미를 거두기 위해 선곡에 신중을 가한 세 사람!
어느덧 버스킹에 익숙해진 하림은
여유 있는 모습으로 그의 1집 데뷔곡 <출국>을,
박정현 역시 데뷔곡 <나의 하루>를 불러
마지막 공연을 더욱 의미 있게 장식했다고.
수현 또한 아쉬움을 달래며
담담하게 김광진의 <편지>를 열창해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는데...

모든 노래를 마치고 수많은 감정이 교차하는 멤버들!
그리고 울음이 터져버린 박정현.
추억이 될 마지막 순간, 그녀가 눈물을 흘린 이유는?
무료영상클립닫기
동영상 보기 영상 재생시간1 : 26 : 41 [12회] 비긴어게인2 자막 2018.06.22 (Fri) 이용요금 1,650원 지난 주, 라이브 클럽에서 헝가리 첫 공연을 마친 네 사람!
내일 먼저 떠나야 하는 헨리의 마지막 밤을
특별하게 보내기 위해 찾은 곳은
세계 3대 야경으로 꼽히는 부다페스트 국회의사당과
어부의 요새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세체니 다리’.

눈앞에 펼쳐진 멋진 광경에 푹 빠져 감상하던 중,
어느새 하림&헨리는 악기를 꺼내들고 즉석에서
헝가리 민속무곡 <차르다시>를 연주하기 시작!
갑작스레 시작한 연주임에도 척척 맞는 호흡,
마치 집시악단을 연상케 하는 이들의 모습에
다리를 지나가던 행인들도 걸음을 멈추고 연주에 귀 기울였다는데!
부다페스트의 찬란한 황금빛 야경을 배경으로 한
하림X헨리의 마지막 즉흥연주 현장은?

다음 날 호숫가에서 만끽한 힐링 시간
현지 시민들의 휴식처인 시민공원을 찾은 박정현&하림&수현!
공원을 거닐던 중 추운 날씨와 달리
따뜻한 물이 흐르는 신기한 호수를 발견!
김이 모락모락 나는 호숫가에 앉아 자연 가습(?)을 즐기며
평온한 분위기에 흠뻑 취하는데..!
그리고, 마이크와 앰프도 없는 상황에서
자연스럽게 시작된 즉석 라이브!
한적한 공원에 울려 펴진
박정현의 <Amazing Grace>, 수현의 <걱정말아요 그대>.
관객은 없이, 오직 세 사람을 위한 평화로운 LIVE 공개!

과거 유대인 학살이 일어난 곳으로,
헝가리의 가슴 아픈 역사를 간직한
‘다뉴브 강가의 신발들’에서의 추모 버스킹.
멤버들은 울컥하는 마음을 애써 달래가며
선곡부터 연습까지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하게 공연을 준비하는데...
박정현이 준비한 시인과 촌장의 <좋은 나라>, Sarah McLachlan의
그리고 수현이 열창한 <한숨>까지.
위로를 담아 부르는 멤버들의 모습에
어느새 주위 관광객들도 숨죽여 노래를 경청!
그동안의 버스킹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에서 이어진 공연.
진심이 담긴 노래로 부다페스트를 울린 뜻깊은 버스킹 현장은?
무료영상클립보기
동영상 보기 영상 재생시간1 : 27 : 33 [11회] 비긴어게인2 자막 2018.06.15 (Fri) 이용요금 1,650원 포르투갈에서의 마지막 날!
정든 리스본을 떠나는 아쉬움을 달래며
각자 자유 시간을 가진 네 사람.
박정현과 하림이 찾은 곳은 리스본에서
가장 아름다운 일몰을 감상할 수 있는 ‘상 조르즈 성 전망대’
노을 지는 모습을 감상하던 박정현은
하림의 우쿨렐레 연주에 맞춰 마이클잭슨의 를 부르기 시작,
멋진 전경에 어울리는 곡들로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보였는데...!

그 시간, 또 다른 전망대에서
달달한 듀엣곡 <I’m Yours>를 부르고 있던 헨리와 수현.
이 때 헨리의 눈에 포착된 사랑스러운 외국인 커플!
헨리는 망설임 없이 커플 옆으로 다가가
바이올린으로 <I’m Yours>를 연주하고,
부끄러워하던 수현도 어느새 두 사람을 위한 러브송에 합류하는데...
전망대를 핑크빛으로 물들인 헨리&수현의 스페셜한 사랑의 세레나데는?

찬란한 야경이 아름다운 도시 헝가리에서 시작하는 새로운 버스킹 여정.
헝가리에 도착한 첫 날 아침,
헨리는 멤버들이 자는 사이 숙소를 나서 생애 첫 솔로 버스킹에 나선다.
도심 중앙에 위치한 광장을 분주히 오가는 인파속에서
떨리는 마음으로 시작한 솔로 버스킹!
바이올린, 루프스테이션을 활용한 위너의 <Really Really>를 첫 곡으로
‘음악천재’ 헨리의 면모를 보여주는 화려한 공연이 시작!
곧 출근길 시민들의 관심은 서서히 헨리에게 집중되는데...
환호하는 팬들은 물론, 알아보는 이조차 없는 낯선 도시.
이곳에서 펼친 헨리의 버스킹 현장은?

헝가리에서의 첫 LIVE 공연!
새로운 도시에서 노래한다는 설렘을 안고
부다페스트 라이브 클럽에 입장한 네 사람.
헨리는 앞서 공연하고 있던 현지 밴드의 Jam 요청을 흔쾌히 수락!
마치 한 팀처럼 멋진 퍼포먼스를 선보여 감탄을 자아냈다고.
수현의 <You know me>를 시작으로
멤버들이 고심 끝에 결정한 셋 리스트가 이어졌고,
어느새 라이브 클럽 안은 물밀 듯 들어온 현지 관객들로 만원!
공연이 끝난 후에도 쉽게 가시지 않는
관객들의 여운, 그리고 네 사람의 흥으로 뜨거웠던 현장 대공개!
무료영상클립보기
SHOPPING &amp;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