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JTBC 금토드라마 우아한 친구들
본 프로그램의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20/09/05 종영  |   http://tv.jtbc.joins.com/gracefulfriends

등장인물 소개

  • 안궁철 유준상의 사진
    안궁철 유준상 45세

    정해 남편. 하이파이브 치킨 프랜차이즈 본부장.


    정의와 선(線)을 지키며 살아온 남자, 안궁철.

    머리를 숙여야 할 땐 자존심을 버리고 바짝 엎드릴 줄 아는 사람이지만, 정의와 선이 지켜지지 않는 상황에서는 물불 가리지 않고 주저 없이 뛰어드는, 이 시대 보기 드문 정의의 사도라 할 수 있겠다. 집에서는 “나, 하늘같은 당신 남편이야!” 라는 말을 입에 달고 살지만 청소, 요리할 것 없이 모든 집안일을 도맡아 하는, 미워할래야 미워할 수 없는 귀여운 남편이자 아빠로 살아가고 있다. 지독하게 가부장적이고 권위적인 아버지 옆에서 언제나 외로웠던 어머니를 보고 자란 궁철은, 절대 아버지같은 사람은 되지 않겠다 다짐했고, 그 결과 현재의 ‘로맨티스트 안궁철’이 될 수 있었다.

     

    대학 동창이자 동갑내기인 아내는 현재 잘 나가는 정신과 의사다. 그녀를 위해 때마다 준비하는 궁철의 과한 이벤트에 친구들의 원성이 자자하지만, 그 원성은 “하긴, 나도 제수씨처럼 능력 있는 사람이 아내면 매일 업고 동네 한 바퀴씩은 뛰겠다”는 푸념 섞인 부러움으로 귀결된다. 대학시절 연극 동아리 ‘불사조’의 단원으로 뜨거운 청춘을 공유했던 친구들은, 교묘하게 얽혀버린 ‘불사조’ 담당교수의 죽음 이후 암묵적으로 서로를 기피했고, 영원할 것만 같았던 그들의 우정은 졸업을 기점으로 자연스레 소원해졌었다. 그러던 어느 날, 신도시 호재로 인구가 몰리던 한 아파트에서 친구들은 다시 만나게 되었고, 가까이 살다 보니 자연스레 만남도 잦아졌다. 그렇게 아파트 앞 호프집을 아지트로 한 그들의 모임은 재형성 됐다.

     

    10년 전 다니던 회사에서는, 거센 구조조정 바람이 불던 때 아이 셋을 둔 선배를 대신해 명퇴로 나왔고, 이후 치킨 프랜차이즈 회사에 입사해 죽어라 일만 한 결과, 십년 만에 가맹점 천개라는 쾌거를 달성했다. 오로지 앞만 보고 달리다 보니 어느덧 사십을 훌쩍 넘긴 나이가 되어버렸다.

     

    매력적인 의사 아내와 착한 아들. 그리고 회사 내 안정적인 위치까지. 궁철은 행복하다고 자부했다...
    그런데, 그런 궁철의 행복을 시기하듯 불행이 쓰나미처럼 몰려왔다.

SHOPPING & LIFE

하단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