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그 동안 <뉴스맨>을 시청해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014/01/26 종영 http://tv.jtbc.joins.com/newsman

미리보기

리얼시사매거진 뉴스맨 14회

14회 예고편

동영상 FAQ

2013.10.13 (Sun) 21:55 방송
<부제 : 뉴스맨 14회 예고편>

▣ 동양사태 피해자들의 눈물..

지난 2일, 동양증권 제주지점의 40대 여직원이
동양그룹 회장에게 ‘고객들의 투자금액을 돌려 달라’는 유서를 남기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무엇이 죽음이라는 극단적인 선택을 하게 만들었을까?

동양그룹은 동양시멘트를 포함한 5개 계열사에 대해 법정관리를 신청했다.
동양의 법정관리 신청으로 해당 계열사의 기업 어음과 채권을 구입한 개인 투자자들의
투자금 회수가 불투명해진 상황..

자식들에게 손 벌리지 않는 노후 생활, 내 집 마련,
행복한 결혼 생활이라는 꿈을 순식간에 빼앗겨 버린 사람들..
이들은 투자금을 회수할 방법을 찾아 이곳저곳을 찾아다니지만
어느 곳에서도 뚜렷한 방법을 찾고 있지 못하는 상태이다.

시간이 지날수록 개인 투자자들의 피해 규모가 커지고 있는 상황.
이 사태를 해결할 해결책은 어디에 있는 것일까?

<뉴스맨>은 동양증권에서 CP(기업어음)을 구입해
하루아침에 모든 것을 잃은 개인 투자자들의 사연을 들어보고
‘노블레스 오블리주’는 기대할 수 없는 우리의 현실을 취재했다.

▣ 6명의 조폭, 새끼손가락 자른 이유는?

지난 9월 23일, 춘천의 한 응급실에 손가락이 절단된 남성 6명이 찾아왔다.
그들은 모두 왼손 새끼손가락이 일정하게 잘려있는 상태였다.
경찰의 조사과정에서 남성들은 취중에 충동적으로 일어난 일이고 낫에 베어 다친 것이라고 진술했다. 그런데 알고 보니 이들 중 일부가 경찰의 관리대상 하에 있는 조직폭력배였다.

일본 야쿠자 문화에서 건너온 손가락 절단 의식은 조직원들이 충성을 맹세하거나 결속을 다지는 경우 또는 조직을 배신하여 보복을 하는 경우에 흔히 행해진다.
몇 달 전, 마산의 ‘아리랑파’에서 조직원들의 기강을 잡기 위해 손가락 절단을 행동강령으로 삼았고, 부산의 ‘칠성파’에서도 탈퇴한 조직원에게 보복하기 위해
손가락을 자르는 일이 발생했다.

이렇게 손가락 절단 의식 등을 통해 조직의 기강을 잡으려고 하는 배경에는 전국구 규모의 조폭의 세력이 줄어들고 군소 조직의 신흥 조폭들이 생겨나는 현재 상황이 맞물려 있다. 소위 ‘조폭의 춘추전국시대’의 상황에서 자신들의 조직의 세력을 키우기 위해 좀 더 잔인하고 지능적인 방법으로 조직을 유지하려 하는데...

대담하고 잔인하게 진화한 신흥조직의 범행수법을 막기 위한 방법은 있을까?
변화하는 조폭의 세계, 뉴스맨이 추적한다.

▣ 약과 독 사이, 쇠비름의 두 얼굴

과거 잡초로 천대 받던 쇠비름!
하지만 이제는 없어서 못 구할 정도로 귀한 대접을 받는 약재가 되었다.
쇠비름은 1970년대 집집마다 상비약으로 갖추고 있던 ‘고약’의 주원료로 알려져 있다.
그런 쇠비름이 피부질환은 물론 방광, 전립선과 같은 생식기 질환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다고 알려지면서 ‘잡초의 재발견’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게다가 쇠비름이 항암 효과까지 있다고 알려지면서 전국적으로 쇠비름 품귀현상이 일어나고 있는 상황.
암도 잡는 다는 잡초의 효능! 과연 사실일까?

쇠비름, 암 잡는 항암 잡초?
뉴스맨은 쇠비름을 먹고 전립선암과 대장암에 완치 판정을 받은 것으로 여러 차례 방송에 소개된 ‘기적의 인물’ 주영봉씨를 만날 수 있었다. 그런데 그가 뉴스맨에게 전한 한마디!
쇠비름만으로 암을 치료할 수 있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라는 것이다.
과연 그 진실은 무엇일까?

쇠비름의 두 얼굴, 수은 공포!
한편, 쇠비름에는 중금속 중 하나인 수은이 함유되어 있다고 알려져 있다.
쇠비름을 복용하는 사람들 사이에서도 수은의 유해성 논란이 일고 있는 상태.
전문가들은 수은이 체내에 축적될 경우 신장과 비장, 흉선 등에 심각한 손상을 일으킬 수 있다고 경고한다. 과연 수은이 함유 되어 있다는 쇠비름, 복용해도 괜찮은 것일까?

약과 독 사이, 두 얼굴을 가진 쇠비름을 JTBC ‘뉴스맨’에서 집중 조명해 본다.

펼치기

다른회차 보기

SHOPPING &amp; LIFE

하단 영역